2024.02.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4.9℃
  • 흐림강릉 2.4℃
  • 구름많음서울 5.0℃
  • 흐림대전 4.4℃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6.9℃
  • 흐림광주 6.6℃
  • 흐림부산 8.9℃
  • 흐림고창 5.5℃
  • 흐림제주 8.5℃
  • 구름많음강화 5.5℃
  • 흐림보은 4.6℃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7.0℃
  • 흐림거제 7.8℃
기상청 제공

Latest post

"사람·반려견 노령성 치매 증상 크게 다르지 않아"

 

 

【코코타임즈】 "사람과 동물의 노령성 인지기능장애(치매) 증상은 크게 다르지 않으며 미리 대비하는 것이 필요하다."  

 

벳아너스 회원병원인 VIP동물의료센터의 김성수 원장은 지난 21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열린 부산수의콘퍼런스(부산수의컨퍼런스)에서 진행한 강의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김성수 원장, 노령동물 인지기능장애증후군 강의


노령견, 노령묘가 늘어나면서 건강 관리에 대한 보호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사람과 마찬가지로 강아지, 고양이도 나이가 들면 인지기능장애증후군(CDS)에 노출될 수 있다는 점에서 이에 대한 관심이 높다.  

 

 

수의계에 따르면 11~12세 개들의 약 28%, 15~16세 개들의 약 68%가 인지기능 장애를 갖고 있다. 국내 598만 마리의 반려견 중 18만 마리 이상이 이른바 '치매' 증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김성수 원장은 "반려견이 CDS에 걸리면 행동학적 이상을 동반한 다양한 증상을 보일 수 있다"고 밝혔다.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목적없이 배회하거나 익숙한 장소에서 길을 잃고 헤매기 △보호자나 친숙한 사물에 대해 경계하고 공격성 증가 △자주 깨거나 혹은 지나치게 많이 자는 모습 △대소변 실수 △활동성 저하 등이 있다.  

 

김 원장은 "CDS의 조기 발견과 진단, 증상 완화와 치료를 위해서는 반려동물이 보이는 증상에 대해 보호자들이 평소 잘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보호자가 수의사에게 반려동물의 증상을 제대로 알려줘야 조금이라도 더 정확한 진단이 가능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진단 결과 치매가 확인되면 영양학적 관리와 약물 치료, 행동 치료, 재활·통증 치료를 할 수 있다. 약물 치료의 경우 시중에 있는 반려동물 치매 치료제 제다큐어를 투약할 수 있다.  

 

(주)지엔티파마가 개발한 제다큐어는 유한양행에서 공급하고 있다. 제다큐어의 유효 성분인 크리스데살라진은 강력한 항산화제이자 항염증제인 이중 약리 기전의 신약이다.  

 

김 원장은 "반려견마다 조금씩 다를 수는 있지만 제다큐어를 투약하면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된다"며 "CDS의 근본 치료로 약의 효과가 장기가 지속되고 투여 중단 후에도 어느 정도 유지된다"고 말했다.  

 

이어 "노령동물에서 CDS 증상이 많이 나타나는데 이는 지켜보는 가족들에게 고통을 안길 수도 있다는 점에서 조기 진단이 중요하다"며 "노령동물이 늘고 있으니 수의사들도 CDS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갖고 반려동물과 보호자들의 삶의 질 개선에 도움을 주길 바란다"고 조언했다. (부산=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