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뉴스

임상오 경기도의원, 경기북부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 성공전략 주문

500억 원 투입된 반려마루 여주, 잦은 사업 변경 등 수요자 외면... “반면교사 삼아야 할 것” 강조

【코코타임즈(COCOTimes)】

 

 

수백억 원이라는 막대한 예산이 투입된 경기도 반려마루 여주가 수요자들로부터 외면받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임상오(국민의힘, 동두천2) 의원은 22일 진행된 도 축산동물복지국 주요 업무보고 자리에서 “반려마루 여주는 500억 원의 큰 예산이 투입됐음에도 불구, 잦은 사업 변경과 숙박 및 상업시설 미비로 인해 방문객이 하루 50여 명에 불과하다”고 꼬집으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경기북부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을 위한 전략적 접근이 요구된다고 주문하면서 성공적인 추진을 당부했다. 

 

임 의원은 “김동연 지사의 공약사항인 경기북부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은 아직까지 대상지도 선정되지 않은 상황”이라면서 “반려마루 여주를 반면교사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임 의원은 “최근 서울시-연천군의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 업무협약이 발표됐는데 수도권 최대 규모에 숙박시설이 포함되고 시설 운영은 서울시가 맡아 상업성과 공공성을 두루 갖추고 있다”면서, “이에 반해 경기도의 반려마루 여주는 수요자로부터 외면받고 있다”고 언급했다.

 

한편, 임 의원은 또 “기후위기를 완화하는 축산업을 위해 저탄소 축산업을 위한 종합적인 시책 마련이 필요하다”며 “신기술 연구와 신제품 개발을 통해 저메탄 사료의 효율을 높이고 에너지절감, 환경오염 최소화 및 자연순환적 가축사육 등 축산분야 탄소저감을 위한 종합적인 시책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